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멀리서

기사승인 2020.10.28  10:32:27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조신권 교수의 시

멀리서


어두움 속
바스락 바스락
풀잎 밟는 발자국 소리
멀리서 가슴 설레게 하네

새가 깃털 터는 자리
그 둥지로 쏟아지는
황홀한 눈빛
멀리서 반짝이네

별빛 스러진 으스름 달 밤
가슴을 어루만지는
보이지 않는 손길
멀리서 다가오네

사랑의 날개깃 세워
신음소리마저 들으려
기울인 그분의 귀
멀리서 세미하게 보이네

   
▲ 조신권 교수/ 시인, 문학평론가, 연세대 명예 교수, 청암교회 원로 장로

조신권 교수 webmaster@amennews.com

<저작권자 © 교회와신앙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